중국상해 만국공묘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위치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상해시 능원로 21호 송경령능원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역사적의의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1910~30년대 상해에서 활동했던 한인독립운동자들이 묻혀있는 묘지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해설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상해에서 활동하다가 타계한 한인들의 묘는 원래 정안사로에 있었다.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중국의 문화대혁명(1966~1976)과 상해시의 도시재개발사업 등으로 인해 철거된 후 한인독립운동자 등 외국인 묘 가운데 일부가 이곳으로 이전되었다. 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만국공묘에는 한국인의 묘로 확인 또는 추정되는㺎기의 묘가 있다.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이 가운데 노백린, 박은식, 신규식, 안태국, 김인전 등م기는燉년و월م일에 봉환되었고, 윤현진, 오영선 등ق기는燋년ن월㺕일에 봉환되었다.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안태국 묘터 바로 옆에는 조상섭으로 추정되는 표석과 임계호 등 한국인으로 추정되는 표석이 남아 있다.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만국공묘는 중국 정부에서 관리하며,熽년ن월에 송경령능원으로 개칭되었다.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현재에도 박은식ㆍ신규식ㆍ노백린 등의 묘 표식이 그대로 남아 있다.









 

사업자 정보 표시
|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

댓글(0)